회원동정 회원주소록 회원주소 변경 신청 회원작품 회원새책 문학 in 미디어 회원 게시판 사무처에 바란다

회원동정

회원주소록

회원주소 변경 신청

회원작품

회원새책

문학 in 미디어

회원 게시판

사무처에 바란다

회원새책


오늘의 마음
김예강
시인동네


첫 시집 『고양이의 잠』 이후 5년 만에 선보이는 이번 시집을 읽는 것은 세계의 적요를 향해 가로질러 갈 …


그리고, 라는 저녁 무렵
사윤수
시인동네


책 소개2011년 《현대시학》으로 등단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한 사윤수 시인의 두 번째 시집 『그리고, 라는…


강화 아리랑
장용철
시학


차 례■ 시인의 말제1부 묵고默稿묵고默稿13바위 14고려몽夢15죽은 나무에 올라가 16위리안치圍籬安置18삼…


자본주의 공원
전남용
현대시학


작가의 말자본주의 이름으로히말라야 산맥보다 더 높은 것이 있다면 그것은 인간의 부의 축적이다그것이 이…


인디언들의 사생활
양영아
도서출판 바람꽃


추천사 양영아의 소설집 <인디언들의 사생활>은 감당하기 힘든 내적인 고통을 절제된 문장 속에 담아…


사라진 것들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
권태주
좋은땅


- ‘시는 왜 쓰는가?’에 관한 어떤 시인의 고찰권태주 시인의 『사라진 것들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는 …


검찰개혁 촛불항쟁 시집
임백령


어제는 지리산 천왕봉에 올랐고오늘은 마지막 작품을 추가하고한 작품의 어순을 바꾸었다.충무공 이순신이 …


개밥바라기와 눈 맞추기
신수현
실천문학


책소개 1999년 [현대시학]에 시가, 2000년 [서울신문] 신춘문예에 시조가 당선되어 작품 활동을 해 온 신…


봄꿈·세친구
노경식
행복에너지


노경식 희곡과 무대공간으로서의 전라도김봉희 인간이 살아가는 공간은 많은 경험과 다양한 기억의 저장소…


박규현 소설집 '우리는 이렇게 흘러가는 거야�…
박규현
책과나무


▮책소개-8년 만에 낸 세 번째 박규현 소설집- 소설집 ‘우리는 이렇게 흘러가는 거야’는 박규현 소…



1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