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관련 언론보도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420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서울신문] 서울 시인 14명, 모교 후배들과 시로 통한다
이름 사무처 이메일



서울 시인 14명, 모교 후배들과 시로 통한다

서울시·한국작가회의 사업 공동 추진


정희성씨 등 시 강의·대화 기회 마련 
“학생들 스트레스 치유하는 시간 되길”


▲ 시인 정희성

‘흐르는 것이 물뿐이랴/ 우리가 저와 같아서/ 강변에 나가 삽을 씻으며/ 거기 슬픔도 퍼다 버린다’ (정희성 시인의 ‘저문 강에 삽을 씻고’ 중)

한번쯤 들어본 시의 저자들이 교실로 찾아온다. 서울 출신 시인 14명이 각자의 모교에서 후배들과 시(詩)로 소통하는 만남을 갖는다.

서울시는 올 11월까지 한국작가회의와 함께 ‘시인 모교 방문 시 읽어주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시의 도시 서울 프로젝트’ 중 하나로 마련한 이 시간은 어린이와청소년이 인문학적 소양과 재능을 발현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준비했다. 서울에 있는 초·중·고교를 나온 시인들이 모교를 찾아 방과후교육이나 문학·국어 수업 시간을 활용해 시 낭송, 시인과의 대화, 문학 특강 등의 수업을 진행한다.

강사들은 국내 문단에서 주목받고 있는 시인들로 구성됐다. 상반기(4~6월)에는 백은선(금옥여고), 정희성(용산고), 이진명(동덕여고), 이병승(중곡초), 주하림(계성여고), 김안(금천고) 등 시인 6명이 참여한다. 시인들은 직접 선택한 시 2편을 학생들과 함께 읽고 대화하며 학창시절 에피소드, 자신에게 영향을 끼친 시와 선배 시인 등에 대한 얘기도 나눌 예정이다. 또 학생들이 시를 창작하고 시인의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시간도 있다. 김혜정 시 문화예술과장은 “학업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학생들이 시인 선배와의 만남을 통해 문학적 치유의 시간을 보내고 재능도 발견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지숙 기자 truth173@seoul.co.kr



기사 원문 링크 :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60404027031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39   [내일신문] "문학진흥법시행령에 문학계 참여 보장해야" 사무처 2016.05.25. 309
1438   [조선일보] 국립한국문학관 건립에 "작가·국민 참여 보장돼야" 문… 사무처 2016.05.25. 313
1437   [문화일보] “국립한국문학관 서울로” 5大 문학단체 한목소리 사무처 2016.05.23. 358
1436   [광남일보] " ‘맨부커상’ 수상은 문학적 사건이다" 사무처 2016.05.23. 334
1435   [오마이뉴스] "한강의 맨부커상, 세계가 한국문학에게 주는 상" 사무처 2016.05.23. 369
1434   [전남일보] 최원식 한국작가회의 이사장 "오월문학이 옳았다" 사무처 2016.05.23. 397
1433   [경향신문] "한국문학관 건립 논의에서 작가들 배제"...문학 5 단체… 사무처 2016.05.23. 357
1432   [아시아뉴스통신] 한국작가회의 '한국 민주주의 전망과 저항정신' … 사무처 2016.05.19. 529
1431   [광주일보] 총칼에 맞선 ‘펜’… 광주서 문학의 본질을 묻다 사무처 2016.05.19. 391
1430   [노컷뉴스] 작가회의 이사장 "맨부커상 '한강'으로 회귀할 독자들에… 사무처 2016.05.19. 353
1429   [노컷뉴스] 한강 '맨부커상' 황홀경…"메마른 땅 흠뻑 적신 단비" 사무처 2016.05.19. 380
1428   [무등일보] 광주서 '오월문학 축전 및 한국작가대회' 사무처 2016.05.19. 403
1427   [내일신문] 작가회의 20일 '수요낭독공감' 사무처 2016.04.14. 414
1426   [연합뉴스] 문학진흥포럼 첫 개최…문학계 의견 수렴 사무처 2016.04.08. 398
1425   [한겨레] 작가회의 창작교실 수강생 모집 사무처 2016.04.08. 441



1 / 2 / 3 / 4 / 5 / 6 / 7 / 8 / 9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