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미래구상프로젝트

게시판

미래구상프로젝트

게시판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145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박원순의 '미투',작가회의에 할 말
이름 好音 이메일
첨부 20181223_092510.jpg (552.0K)




그 누구보다 '사랑하는 고은'을 생각한다.

그 혁혁한 시인행적이 뜬금없는 '미투'에 사로잡혀 사라진 뒤엔 작가들의 가열찬 저항정신이 있었다.

'괴물'이라 들쑤신  시인이 그것을 고발했다. 작가회의는 '고은'을 용감하게 제꼈다. 바로 작가회의를 만든 주역 중 한 사람을.

그리고 H 아무개 작가를 중심삼아 '조국'을 옹호하는가 하면 그것이 마치 시대정신인양 호도한 측면도 없지 않다.

커피잔 속 태풍이라 자조할 수 있을 것이다. 자유다.


바야흐로, 문재인대통령 시대.

별 희한하고 기막힌 '미투'가 전국을 강타 중이다. 그 이름도 거창한 '안희정,오거돈 그리고 박원순' 삼각편대의 행태가 바로 그것.

지정학적으로 왈가왈부,칠색당파,주의주장등이 백화방창하듯 뜨고 지는 대한민국에서 일어날 수 있는 개연성을 탓하고자 아니한다. 융합적으로 보아 다~ 보듬어 안는 일이 매우 바람직하다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그런 문학적 문화소양을 갗춘 대한국민 우리임을 자랑해 마지 않는다.


그렇다면, 비슷하거나 그렇지 않거나 간에 '작가회의'는  이와같은 사회현상에 관해 문학가(인)의 뜻을 담아낼 금도를 가져야 는 것 아닐까?  비록 '독일국민에게 고함'이 아니어도 좋다. 살아 움직이는 문학적 소양을 일깨우는 시면 시, 시조면 시조,소설이면 소설, 동화면 동화등 다양한 부침을 모아 '한 소리' 지르는 것이 상식 아닌가?

함께 살아가야할 국민 이웃들과 영고성쇠를 같이하는 문학인의 기본에 다름아닌 것이란 생각이 어찌 혼자만의 것으로 치부되야 한단 말인가?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4   초대! 『브뤼노 라투르』 저자 그레이엄 하먼 전 지구 인터넷 화… 갈무리 2021.06.10. 15
2143   마지막 경전 염라판관 2021.06.05. 13
2142   자승 스님ㅡ입 한번 떼면 허물 하나 는다 염라판관 2021.06.05. 14
2141   웹진 동시빵가게 23호 발행 이영애 2021.06.05. 15
2140   새 책! 『포스트휴머니즘의 쟁점들』 강우성·김성호·박인찬·… 갈무리 2021.06.02. 19
2139   새 책! 『브뤼노 라투르 : 정치적인 것을 다시 회집하기』 그레… 갈무리 2021.05.02. 58
2138   웹진 동시빵가게 22호 발행 이영애 2021.04.13. 72
2137   새 책! 『근현대 프랑스철학의 뿌리들 ― 지성, 의지, 생명, 지… 갈무리 2021.04.04. 82
2136   신춘 해양문학 특선 심호온 2021.03.10. 121
2135   새 책! 『객체들의 민주주의』 레비 R. 브라이언트 지음, 김효진… 갈무리 2021.03.01. 106
2134   우리의 소원은 통일 염라판관 2021.02.22. 107
2133   심심해서ㅡ학교 폭력 문제 염라판관 2021.02.17. 107
2132   김영미의 '카멜레온'근성일까? 好音 2021.02.11. 115
2131   새 책! 『방법으로서의 경계 ― 전지구화 시대 새로운 착취와 저… 갈무리 2021.02.04. 109
2130   웹진 동시빵가게 21호 발행 이영애 2021.02.03. 125



1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