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관련 언론보도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1374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한국] 친일청산 또 물건너가나
이름 관리자



친일청산 또 물건너가나
[속보, 사회] 2002년 08월 09일 (금) 18:19
 
3ㆍ1절 전날인 올 2월28일 친일파 708명의 명단을 공개, 큰 파장을 불렀던 광복회가 일부 계층의 반발을 이기지 못하고 애초 기획했던 2차 친일파조사 작업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복회 관계자는 9일 “3년간 준비해 발표한 1차 명단에 모 언론사 창립자 등 16명의 저명 인사가 포함됐던 것으로 인해 감당키 어려운 역풍을 맞았다”며 “수 만 명에 이를 것으로 추정되는 친일파를 지속적으로 조사해2ㆍ3차 명단을 발표하려 했던 애초 계획을 백지화했다”고 말했다.

광복회는 이미 6월 장 철(張 鐵) 회장이 새로 부임한 이후 친일파 조사작업은 완전히 손을 떼고 5,300여 명의 애국 후손 회원들의 복지와 애국지사발굴 관리에 초점을 맞춰 사업을 진행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1차 친일파 발표 명단과 이들의 친일 행적을 책으로 묶어 10월 발간을준비하고 있지만 일부에서 반발을 샀던 16명은 제외하고 692명만을 포함시킬 예정이어서 관련 단체들의 또 다른 반발이 예상된다.

이에 대해 민족문제연구소 여인철(呂引喆) 부위원장은 “광복회 같은 대표적인 항일후손단체가 정치적으로 휘둘리기 싫다고 친일파 문제를 도외시하는 것은 직무유기”라며 “친일파 명단 정리는 현재 그들에게 죄를 묻겠다는 것이 아니라 올바른 역사를 후세에 전해줘야 한다는 의무에서 출발한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민족문학작가회의와 민족문제연구소는 광복절 하루 전인 14일 친일문인들의 명단과 작품을 공개할 예정이어서 적지 않은 파장이 있을 것으로보인다.

이진희기자 river@hk.co.kr홍석우기자 musehong@hk.co.kr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   [연합] 베트남 작가 5명을 초청 관리자 2002.08.29. 1045
14   [국민] 素月100년 관리자 2002.08.29. 1196
13   [동아] 부천청소년문학상 작품 공모 관리자 2002.08.29. 1170
12   [국민] 北 ‘조국통일 결의표명’ 제안 눈길 관리자 2002.08.29. 1143
11   [한국] [北대표단] 여운형 딸 등 거물급 포진 관리자 2002.08.29. 1387
10   [국민] “외국인 노동자에 보금자리 마련”… 김지하등 ‘문학카페… 관리자 2002.08.29. 1344
9   [동아] 문학과 가요 ‘11번의 만남’ 김지하-조용필 등 무대서 관리자 2002.08.29. 1294
8   [연합] "시인 김지하-가수 조용필 한 무대 선다" 관리자 2002.08.29. 1320
7   [동아] 민족문학작가회의 "親日문인 과오 대신 사죄" 관리자 2002.08.29. 1340
  [한국] 친일청산 또 물건너가나 관리자 2002.08.29. 1375
5   [국민] 친일작가 명단·경력·작품공개 “선배들 잘못 속죄합니다” 관리자 2002.08.29. 1509
4   [연합] "선배 문인들의 친일행각을 사죄합니다" 관리자 2002.08.29. 1475
3   [연합] 청소년 문예지 「푸른 작가」 창간 관리자 2002.08.29. 1518
2   [동아] 만해시인학교 내달 열어 관리자 2002.08.29. 1478
1   [연합] 작가회의, 전국고교생백일장 개최 관리자 2002.08.29. 1410



[이전 10개] 101 / 102 /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