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관련 언론보도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298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내일신문] "문학진흥법시행령에 문학계 참여 보장해야"
이름 사무처 이메일



"문학진흥법시행령에 문학계 참여 보장해야"

23일 문학5단체장 기자회견
"문학진흥정책위는 반드시 상설기구로"

2016-05-24 10:56:53 게재

문학진흥법 시행령 제정 과정에 문학계의 폭넓은 참여가 보장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창작 주체인 문인들과 향유 주체인 독자들의 목소리가 담겨야 한다는 지적이다. 23일 오후 문학 5단체장들은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문학진흥법 시행령과 국립한국문학관 건립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23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문학 진흥을 위한 문학 5단체장 공동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이날 기자회견 자리에는 이상문 국제펜클럽한국본부 이사장, 문효치 한국문인협회 이사장, 김지연 한국소설가협회 이사장, 최동호 한국시인협회 이사장, 최원식 한국작가회의 이사장이 참여했다. 문학 5단체장이 한 자리 모여 기자회견을 진행한 것은 최초의 일이다.

2015년 12월 31일 문학진흥법이 통과된 이후 문화체육관광부는 시행령안을 만든 상태다. 시행령은 공청회 등 의견수렴에 이어 입법예고를 거쳐 확정된다. 그런데 문학 5단체장들은 이 과정에 문학계의 목소리가 제대로 담기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문학 5단체장들은 시행령안에 문제제기를 하고 나섰다. 특히 시행령에 포함될 '문학진흥정책위원회'가 연2회 정기회의를 하는 비상설기구로 운영되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했다. 문학진흥정책위원회는 15인으로 구성되며 이 위원회에서 '문학진흥정책5개년계획'을 수립하는 중요한 위원회로, 반드시 상설기구로 운영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문학 5단체장들은 "문학진흥법 상의 여러 정책과 기획들을 관장하게 되는 문학진흥정책위원회는 반드시 상설기구로 운영돼야 한다"면서 "그렇지 않고서야 어찌 문학진흥정책위원회가 그 책임과 역할을 제대로 수행할 수 있겠는가"라고 주장했다.

이어 문학 5단체장들은 국립한국문학관 건립과 관련, 부지 선정을 놓고 지방자치단체들이 정치적 논리를 내세우는 등 과열 경쟁을 벌이는 데 대해서도 우려를 표명했다. 국립한국문학관을 어떻게 운영해야 할 것인가에 대해 보다 진지한 논의를 하는 것이 우선이라는 주장이다. 최원식 한국작가회의 이사장은 "다른 국가들은 '근대문학관'을 운영하는데 우리는 명칭이 '한국문학관'으로 이 공간에서 무엇을 할 것인지가 논의돼야 한다"면서 "문학관은 그 나라가 어떤 문학과 독자 공동체를 지향할 것인지를 보여 주는 핵심"이라고 말했다.

나아가 문학 5단체장들은 '한국문학 진흥 및 국립한국문학관 건립 공동준비위원회'를 결성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문학진흥법 시행령과 국립한국문학관 건립 과정에 보다 활발하게 의견을 개진하겠다는 주장이다.

한편 문체부 관계자는 "시행령은 오는 26일 공청회를 하는 등 의견을 수렴하는 단계"라면서 "문인들이 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다만 위원회는 법안에 임의기구, 자문기구로 돼 있으며 문학관의 경우 부지가 정해져야 세부 운영 계획을 논의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기사 원문 링크 : http://www.naeil.com/news_view/?id_art=196905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3   [광주일보] 한국작가회의, 제22회 전국 고교생백일장 개최 사무처 2016.06.07. 408
1452   [연합뉴스] 한국작가회의, 제22회 전국 고교생백일장 개최 사무처 2016.06.01. 400
1451   [문화일보] “국립문학관 박제된 박물관 아닌 ‘문학 타운’ 돼야” 사무처 2016.05.25. 378
1450   [동아일보] “한국문학관 부지 선정에 정치논리 개입 안된다” 사무처 2016.05.25. 342
1449   [서울경제] 5大 문학단체장 “한국문학관 부지 선정, 정치적 개입 … 사무처 2016.05.25. 345
1448   [세계일보] “한국문학관 건립 지역 안배 말아야” 사무처 2016.05.25. 340
1447   [이데일리] 문학5단체 "국립문학관 부지 지역안배·정치개입 반대" 사무처 2016.05.25. 368
1446   [국민일보] “한국문학관 부지선정에 정치논리 안돼” 사무처 2016.05.25. 303
1445   [뉴스1] 5개 문인단체 "정치논리 배제하고 국립문학관 부지 선정해… 사무처 2016.05.25. 327
1444   [연합뉴스] 문학단체들 "한국문학관 부지 선정에 정치논리 개입 안… 사무처 2016.05.25. 328
1443   [한국일보] “국립한국문학관에 정치 논리 개입 안돼” 사무처 2016.05.25. 332
1442   [경향신문] "한국문학관 건립 논의에서 작가들 배제"...문학 5 단… 사무처 2016.05.25. 295
1441   [한겨레] 문학단체들 “한국문학관 부지 선정에 정치논리 개입 안돼… 사무처 2016.05.25. 292
1440   [경향신문] 한국문학관 조직 등 문학진흥법 관련 공청회 26일 개최 사무처 2016.05.25. 313
  [내일신문] "문학진흥법시행령에 문학계 참여 보장해야" 사무처 2016.05.25. 299



1 / 2 / 3 / 4 / 5 / 6 / 7 /8 / 9 /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