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을 여는 작가

내일을 여는 작가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1539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2012년 상반기호(통권 61호)



[목차]


머리글 

정우영 18

 

컬처 스펙트럼 04

기획 / 불안+불안 : 작가는 무엇으로 사는가/쓰는가?
김기택 24
시인도 시 먹지 않고 밥 먹고 살아요
김소연 33
갈매나무를 생각함
이청해 43
나는 쓴다, 고로 존재한다
김별아 51
문학은 봉쇄되지 않는다
이영훈 60
작가는 무엇으로 사는가
이명원 69
문단과 학계, 문학비평과
아카데미즘의 분리
장이지 77
문학의 바깥이라고 할 수 없는 문학의 환경

 

작•作
- - - 시
고영서 90
혁명 이후
고운기 91
달빛 아랜 허허바다
권덕하 92
고향집 일주문
김남극 93
자작나무 수액을 마시다
김명환 95
이하역
김자흔 96
0시의 밤
김주대 97
시간의 사건
김해자 98
지상의 의자 하나
타이오 100
저택
문동만 105
벽제의 순희
민영 107
겨울 강에서
손택수 108
강정마을 한라봉
송기역 109
헤노코 마을에서
송호필 111
천 냥 빚
이명희 112
봄비 터널
이영주 114
이상한 산책
정진혁 117
휘어진 길
최종천 119
일은 일없이
허연 121
인생
- - - 시조
박성민 122
시조새의 진화
우은숙 123
일식(日蝕)
이송희 124
말죽거리 잔혹사
- - - 단편소설
김현영 125
텔레비전
임영태 142
정다운 오늘
한지수 166
형제의 난
홍구보 185
겨울 연당
- - - 동시
정유경 203
달, 눈동자
최종득 204
신종 곶감
- - - 동화
이숙현 205
청소기 고친 날
- - - 청소년 소설
정승희 213
나는, 한 쪽 귀를 잃은 전사

 

특집 / 언어도단의 시대
신용목 238
우리들의 주기도문
김남일 242
저 아득한 침묵의 공간
권혁소 251
폭력의 시대, 아이들에게 쓰는 반성문
양돌규 258
멘붕 시대의 길을 찾아서

독자투고에 붙이는 한마디 267

방담
더 나은 세상을 꿈꾸는 어린이책 작가 모임을 만나다 270


대담
2012 한국의 안과 밖, 문학의 안과 밖 288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